프로필 이미지

125168398

스튜디오강찬의 노예(?)이자 단독작품을 연재 장래희망이 웹툰작가인 하늘과땅입니다